[연길] 중앙소학교 친구들 광영원서 “새해맞이 효도잔치”를

작성자: 은혜님    작성일시: 작성일2018-01-08 11:31:54    조회: 89회    댓글: 0

1월 7일 연길시 중앙소학교 3학년 1반 친구들은 리금화 담임선생님의 인도하에 연길시 광영원을 찾아 2018년 “새해맞이 효도잔치”를 열고 사랑의 마음을 전달했다.

학생친구들은 그동안 열심히 준비한 태권무표현, 독창, 가야금병창, 댄스, 피아노독주, 바이올린독주, 녀성중창, 부채춤표현, 밸리댄스, 조선무용, 윤동주집체시랑송, 대합창 등 다양한 절목들을 선보였다. 친구들은 그리움과 고독을 느끼는 어르신들께 새해인사와 따뜻한 가족애를 선사했다.

 

6512bd43d9caa6e02c990b0a82652dca.jpg

 

정채로운 절목들을 감상하시는 어르신들은 연신 박수갈채를 보내며 초롱초롱한 눈빛속에서 재간둥이 친손주손녀들을 보는 것 같은 기분이라며 감동을 금치 못하였다.

꼬마친구들은 평소 아껴모은 용돈으로 준비해간 과일과 양말들을 할아버지 할머니께 드리며 효심을 선사했고 과일을 받으시는 어르신들은 입가에 미소를 지으시며 어린이들의 어깨를 다독여주었다. 따뜻한 정을 주고받는 순간이였다.

 

43bfe092cb491315face24cd19655e4a.jpg

 

“할아버지, 할머니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알록달록 예쁜 한복차림으로라고 공손하게 큰 절을 올리는 친구들의 모습에 어르신들은 눈시울을 붉혔다.

 

fe37c756a97d6062dc0e6f33d5f9880a.jpg

 

중앙소학교 3학년 1반 리금화 담임선생님께서는 “어르신들은 우리 사회의 보귀한 재부이며 학생들이 어려서부터 웃어른을 존경하고 효도하는 우리 중화민족의 미덕을 오늘 광영원 위문활동을 통하여 직접 익히고 마음이 따뜻한 효심소년으로 자라날 수 있도록 하고저 이번활동을 조직하게 되였다. 앞으로도 이런 뜻깊은 활동을 많이 조직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선화/안향화

조글로미디어

 

10acdcc478c60b470b1bf1c9f88283e4.jpg

7fc12669459fdbc086cfe0e0cfcd683e.jpg

028bad5f4a0bdfa9db6427f4b54d0c66.jpg

14462154f9014ca25411db0beeba0319.jpg

2c884198ed026fa1d3b43dd7a03a445c.jpg

faba03a82f0d0d2f07a11ec6fc1a737c.jpg

9047df8ac4c713c6e9eef48cc70e5942.jpg

12f8e848703b87a123180f4bda294832.jpg

abf82cc046653c99aecaf009ceef552d.jpg

2bc3a1bb720b7a98995640f6aeeb142a.jpg

745d2bff7157995a49e2ee78e7bb979c.jpg

abc9130ac2bf91d17be02b5b8da2fe14.jpg

f543e92c74837c9d95cc0bf2f6a8c1d7.jpg

e5b4a4a6a1d8d13097f858a73d9bd162.jpg

 

 

  추천 0   비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